[현장리포트] ‘더 킹’ 배성우, “검사역할? 오히려 편하게 연기한 듯”

톱스타뉴스 0 44 0 0

배성우와 ‘검사’ 역할. 잘 어울릴까.

 

12일 서울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더킹’ 언론시사회가 진행됐다.

 

’더 킹’은 무소불위 권력을 쥐고 폼나게 살고 싶었던 태수(조인성)가 대한민국을 입맛대로 좌지우지하는 권력의 설계자 한강식(정우성)을 만나 세상의 왕으로 올라서기 위해 펼치는 이야기다.

 

‘더 킹’에서는 한국 영화계에서 인정받는 배우 조인성, 정우성, 배성우, 류준열 등이 합류하며 시너지를 선보였다. 다영한 장르 안이서 100% 자신의 기량을 펼친 그들이 이번 영화에서 또 어떤 케미를 발산할지에 대해 사람들의 시선이 끊이지 않고 있다.

 

‘더 킹’ 배성우 / 톱스타뉴스 조슬기기자

 

이날 배성우는 자신이 맡은 ‘검사’ 역할에 대해 “원래도 많이 했다. 의사 역할 거의 전문이라고 했다”라며 “그렇게 큰 어려움이 없었다. 우리 집도 그그런 이미지다. 오히려 편하게 연기할 수 있었지 않나”라고 말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배성우는 “직업에 대한 연구도 필요하지만 그 직업을 가진 사람이 어떤 정서, 어떤 캐릭터의 검사냐가 더 중요해서 거기에 중점을 두고 했다”고 말하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영화 ‘더 킹’은 오는 18일 개봉된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0 Comments
핫! 베글

HOT Posts

이번주 랭킹

  • 자료가 없습니다.
  • 자료가 없습니다.
  • 자료가 없습니다.

방문자

Flag Coun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