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언니는 살아있다’ 전수경, 다솜에 “너 그러다 입썩는다”

톱스타뉴스 0 2 0 0

‘언니는 살아있다’에 세라박의 진짜 엄마 전수경이 등장해 새로운 바람을 일으켰다.

 

12일 방송된 ‘언니는 살아있다’는 전수경이 다솜을 찾는 모습이 방송됐다. 가짜 엄마를 섭외한 다솜은 갑작스럽게 자신이 엄마라며 찾아온 전수경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전수경은 다솜에게 다정한 척을 했지만 다솜을 끌어 안은 순간 “왜이래 어색해보이게 자연스럽게해 자연스럽게 양달희”라며 다솜의 정체를 알고있음을 언급했다. 이에 다솜은 혼란스러워 하는 모습을 보였다.

 

‘언니는 살아있다’ 방송장면/SBS

 

조윤우의 가족들은 계속해서 다솜의 가족에 대해서 물었다. 다솜은 자신의 정체가 들킬까 계속해서 불안한 모습을 보였다. 전수경은 “세라 넌 아빠 안 보고싶어?”라며 묻고 다솜이 보고싶다고 답하자 크게 웃음을 터트리며 “세라의 아빠는 세라에게 해가 되는건 살려두지 않는다”라며 은근한 협박을 보였다.

 

전수경은 조윤우와 단둘이 남자 “너 좋아하는 여자 따로있지 하기싫으면 그냥 하지 마라”라고 말을 건냈다. 이러한 말을 들은 다솜은 뛰어 들어와 “무슨 소리하는거냐”며 “어머니가 농담하는건데 왜이렇게 진지하게 듣냐”라며 해명하는 듯한 말을 건냈다.

 

전수경과 남은 다솜은 “당신 누구야 어디서 수작을 부리냐 당신 사기꾼아니냐”라며 분노했지만 전수경은 “나 니 엄마다 너 그러다가 입썩는다”라며 계속해서 다솜을 몰아갔다.

 

한편, ‘언니는 살아있다’는 매주 토요일 저녁 8시 45분에 방송된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0 Comments
핫! 베글

HOT Posts

이번주 랭킹

  • 자료가 없습니다.
  • 자료가 없습니다.
  • 자료가 없습니다.

방문자

Flag Coun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