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 류필립 “안 낳아도 되지 않나” 말에 서운

톱스타뉴스 0 4 0 0

‘비디오스타’ 미나-류필립 커플이 출연해 핑크빛 러브 스토리를 공개했다.

 

지난 8일 방송된 ‘비디오스타’는 ‘솔로오열 특집! 이 커플 실화임?’ 편으로 꾸려져 가수 미나-류필립 커플, 방송인 이파니-서성민 커플 2쌍이 출연해 달달한 사랑 토크를 선보였다. 특히 17살 나이차로 유명한 연예계 대표 연상연하 사랑꾼 커플 미나-류필립은 ‘비디오스타’를 통해 최초 동반 방송 출연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이날 큰 관심 속에 2년 넘게 사랑을 키워 온 두 사람은 결혼과 자녀 계획에 대한 솔직한 심경을 털어 놓았다. 미나는 “자녀는 1~2명 정도 생각하고 있다. 쌍둥이로 한 번에 낳아도 좋다”고 밝혔다.

 

미나, 류필립

 

이에 류필립은 “안 낳아도 되지 않나”고 말해 미나를 서운하게 만들었지만, 이내 “평소 미나가 아기 문제로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다”며 “그 모습을 보니 우리끼리 행복한 것만으로도 충분하지 않나” 생각했다면서 여자친구에 대한 배려심을 드러냈다. 

 

또한 이승기의 ‘내 여자라니까’를 들으면 눈물이 난다고 밝힌 미나는 류필립과 함께 ‘내 여자라니까’ 듀엣 무대를 선보이며 달달한 분위기를 이어나갔다.

 

한편, ‘비디오스타’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0 Comments
핫! 베글

HOT Posts

이번주 랭킹

  • 자료가 없습니다.
  • 자료가 없습니다.
  • 자료가 없습니다.

방문자

Flag Counter